DL이앤씨-코웨이 '세대 수처리시스템' 개발 협약 … 공동주택 깨끗한 물 공급
DL이앤씨-코웨이 '세대 수처리시스템' 개발 협약 … 공동주택 깨끗한 물 공급
  • 손윤희 기자
  • 승인 2022.04.27 16:10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최영락 DL이앤씨 주택기술개발 담당 임원(왼쪽)과 박준현 코웨이 법인사업실장이 세대 수처리시스템 공동연구위한 협약식을 하고 있다. ⓒ DL이앤씨
▲ 최영락 DL이앤씨 주택기술개발 담당 임원(왼쪽)과 박준현 코웨이 법인사업실장이 세대 수처리시스템 공동연구위한 협약식을 하고 있다. ⓒ DL이앤씨

DL이앤씨는 코웨이와 세대 수처리시스템 공동연구와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협약식은 지난 26일 서울시 종로구 D타워 돈의문에 위치한 DL이앤씨 본사에서 열렸고 최영락 DL이앤씨 주택기술개발 담당 임원과 박준현 코웨이 법인사업실장 등이 참석했다.

수돗물 벌레 유충과 붉은 수돗물 사태 등으로 수돗물에 대한 불신과 불안감이 증가하고 있어 샤워기와 수도꼭지 등의 필터 판매가 급증하고 있는 추세다.

DL이앤씨는 이를 해결하기 위해 공동주택 내 중앙 수처리부터 세대 수처리까지 이어지는 2단계 수처리시스템을 통해 건강한 물을 공급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하고 있다.

코웨이와 개발하고 있는 세대 수처리시스템은 오염물질이나, 배관 내부의 미세부유물, 녹물, 유충 등의 제거에 특화된 필터를 갖춘 시스템이다.

코웨이의 POE(Point of Entry) 필터를 공동주택 공용부에 설치해 보다 깨끗하고 안전한 생활용수를 공급하는 것이 목적이다.

특히 세대 수처리시스템에 설치되는 필터는 4인가구 기준, 12개월간 교체가 필요 없다. 비대면 실외 서비스를 통해 필터 세척과 교체 등의 관리를 받을 수 있어 고객 만족도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최영락 DL이앤씨 주택기술개발 담당 임원은  "DL이앤씨는 공동주택에 가장 건강한 물을 공급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준현 코웨이 법인사업실장은 "공동주택의 수처리에 대한 요구가 커지는 상황에서 협력은 양사에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코웨이의 기술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