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군, 자동 개폐에 야간에는 보안등 '스마트 그늘막' 추가 설치
진천군, 자동 개폐에 야간에는 보안등 '스마트 그늘막' 추가 설치
  • 오선이 기자
  • 승인 2022.04.27 09:04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충북 진천군은 여름철 무더위 대비를 위한 스마트 그늘막을 추가 설치 완료했다. ⓒ 진천군
▲ 충북 진천군은 여름철 무더위 대비를 위한 스마트 그늘막을 추가 설치 완료했다. ⓒ 진천군

충북 진천군은 여름철 무더위에 대비한 스마트 그늘막을 추가 설치했다고 26일 밝혔다. 군은 지난해 덕산읍 상신초 정문에 스마트 그늘막 2개를 설치해 운영해 호응을 얻었다.

올해는 빨라지는 폭염 추세에 대응하기 위해 △진천읍 상산초 정문 △덕산읍 서전중 사거리 △덕산농협 두촌지점 사거리에 그늘막을 설치했다.

스마트 그늘막은 개폐를 수동으로 해야 하고 잔고장이 많은 고정형 그늘막과 달리 사물인터넷(IoT)과 태양광 기술을 접목해 기온이 15도 이상 올라가면 그늘막이 펼쳐진다.

풍속이 7㎧ 이상이 되거나 해가 지면 자동으로 닫혀 갑작스러운 기상상황에 신속한 대응이 가능한 편의 시설이다.

스마트 그늘막은 개폐를 위한 별도의 인력이 필요하지 않고 태양광 패널이 상부에 설치돼 있어 자체적으로 전력을 수급할 수 있어 전기요금 부담도 없다.

야간에는 LED 조명이 켜져 보안등 역할을 하고 그늘막 기둥 중앙에는 LED 라이트 패널을 이용해 각종 홍보물을 게시할 수도 있다.

군 관계자는 "스마트 그늘막이 군민에게 폭염 쉼터가 되길 기대한다"며 "지구 온난화로 인해 폭염이 심해지고 있는 만큼 그늘막 등 폭염저감 시설 설치를 확대해 군민 건강 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제노비아 2022-04-27 10:52:30
발빠른행정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