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의회, 예산분석·결산검사 전문성 강화한다
세종시의회, 예산분석·결산검사 전문성 강화한다
  • 오선이 기자
  • 승인 2022.04.20 10:38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세종시의회가 예산분석 및 결산검사 전문성을 높이는 인사권 독립 이후 첫 승진 인사를 했다. ⓒ 오선이 기자
▲ 세종시의회는 지방의회 인사권 독립 이후 첫 승진 인사를 단행했다. ⓒ 오선이 기자

세종시의회는 지난 1월 13일 지방의회 인사권 독립 이후 첫 승진 인사를 단행했다고 20일 밝혔다.

인사는 조직 개편에 따라 예산결산특별전문위원이 신설된 데 따른 것이다.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상설화로 예산·결산 분석과 평가의 전문성이 한층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재정 건전성과 투명성을 확보하고 재정 운용의 불확실성을 적기에 개선해야 한다는 요구도 반영됐다.

세종시 올해 예산은 세종시청 1조9836억원, 교육청 8728억원 등 3조원 규모로 매년 지속적인 예산 증가와 정부 추경에 발빠르게 대응하기 위한 예결특위 상설화의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돼왔다.

시의회는 조직 개편에 맞춰 인사권 독립 이후 처음으로 승진 인사를 단행했다. 의회 운영의 독립성을 보장하고 기관 간 균형을 맞추기 위해 김덕중 사무처장을 2급(이사관)으로 승진 발령했다.

홍순제 운영지원담당을 예산결산특별전문위원으로, 안영옥 주무관을 홍보기획담당으로 각각 승진 발령했다.

이태환 의장은 "지방의회 인사권 독립 이후 첫 자체 승진 인사는 의회 독립성과 전문성 강화를 통한 집행부 감시와 견제라는 본연의 역할 수행을 위한 귀중한 첫걸음이라고 생각한다"며 "의회사무처 구성원 모두 사명감과 자부심을 갖고 시민 삶의 질 향상을 최우선으로 여기며 노력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