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태정 시장 제77회 식목일 맞아 시민과 함께 '나무 나눔'
허태정 시장 제77회 식목일 맞아 시민과 함께 '나무 나눔'
  • 오선이 기자
  • 승인 2022.04.06 09:07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허태정 대전시장이 77회 식목일을 맞아 기념행사를 한밭수목원에서 개최했다. ⓒ 대전시
▲ 허태정 대전시장이 77회 식목일을 맞아 기념행사를 한밭수목원에서 개최했다. ⓒ 대전시

대전시는 제77회 식목일을 기념행사를 5일 한밭수목원에서 개최했다.

코로나19 방역에 협력해준 시민들의 건강과 행복을 기원하는 기념식수와 코로나로 지친 시민에게 위로와 응원을 위한 나무 나눔행사 등으로 진행됐다.

허태정 시장과 권중순 시의회의장은 코로나 방역 자원봉사에 나섰던 정기호 가온길봉사단 회장, 시청어린이집 어린이 6명 등과 시립미술관 앞 녹지공간에 느티나무를 식재하며 식목일을 기념했다.

허 시장은 기념식수를 함께한 어린이들에게 함께 심은 느티나무처럼 건강하고 튼튼하게 자라 달라고 당부했다.

기념식수한 느티나무는 무늬와 색상이 좋아 목재는 집이나 가구, 악기 등을 만드는 데 쓰이며 관상적 가치가 높아 공원이나 학교 등 공공건물에 많이 심는 수종이다.

시는 한밭수목원 원형잔디광장에 시민들이 선호하는 영산홍과 장미를 시민 1500명에게 선착순으로 2주씩 나누어 주며, 코로나로 지친 시민들을 위로하고 각종 행사가 최소화되면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화훼 농가를 응원했다.

나무 나눔 행사는 코로나 예방을 위해 마스크 착용, 참여자 거리두기 등 방역수칙을 안전하게 준수하며 진행됐다.

허 시장은 "지구 온난화의 주요 원인인 이산화탄소를 흡수하는 산림에 대한 가치가 커지며 식목일의 중요성이 재조명되고 있다"며 "77회 식목일을 맞아 산과 숲 그리고 나무의 소중함을 인식하고, 푸른 산을 보호하며 사랑하는 마음을 되새기길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