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기계안전관리원, 카메라형 하부측정 장비 도입
건설기계안전관리원, 카메라형 하부측정 장비 도입
  • 이찬우 기자
  • 승인 2022.03.24 16:55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대한건설기계안전관리원 직원이 카메라형 하부측정 검사장비를 이용해 실시간 검사를 하고 있다. ⓒ 대한건설기계안전관리원
▲ 대한건설기계안전관리원 직원이 카메라형 하부측정 검사장비를 이용해 실시간 검사를 하고 있다. ⓒ 대한건설기계안전관리원

대한건설기계안전관리원은 건설기계 입고검사 시 수검자 편의를 위한 카메라형 하부측정 검사장비를 도입했다고 24일 밝혔다.

건설현장 등 비포장 도로에서 장시간 운전을 해야 하는 건설기계의 부품균열과 너트풀림 등 이상 유무를 확인 할 수 있는 하부검사가 매우 중요하기 때문이다.

또한 검사원이 눈으로 확인하기 어려웠던 좁은 내부 공간도 카메라로 이상여부를 확인 할 수 있다. 검사 효율성과 정밀한 검측도 한층 높였다.

기존방식은 건설기계 하부의 이상이 발견되면 수검자가 직접 검사장소로 내려와 이상을 확인해야 하는 등 불편이 존재했다.

김태곤 원장은 "검사소에 수검자 편의를 위한 다양한 신장비를 도입할 예정"이라며 "전 국민이 신뢰할 수 있는 검사환경을 만들어 고객만족경영을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