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카드, 국내 최초 '계좌 연동' 보이스피싱 탐지시스템 구축
NH농협카드, 국내 최초 '계좌 연동' 보이스피싱 탐지시스템 구축
  • 배재범 기자
  • 승인 2022.03.04 11:16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농협카드는 보이스피싱 사고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국내 최초로 계좌와 연동한 보이스피싱 탐지 시스템을 구축했다고 4일 밝혔다.

사전에 거래유형별 다양한 케이스를 체계적으로 분류해 농협카드를 이용하는 고객이 보이스피싱 사고로 의심되는 이상 거래가 감지되면 추가적으로 고객의 계좌정보를 확인해 조치하는 등 사전에 금융피해를 예방할 수 있도록 모니터링 시스템을 고도화했다.

장·단기 카드대출 심사 시점에서 사고가 의심되는 특이패턴을 감지해 대출을 거절하거나 대출 금액이 지연 이체되도록 판정하는 등 고액 피해 가능성이 높은 장기카드대출 피해로부터의 고객 보호 프로세스를 강화했다.

윤상운 NH농협카드 사장은 "보이스피싱 수법이 발전함에 따라 고객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보이스피싱 모니터링 프로세스를 지속적으로 고도화 할 예정"이라며 "안전한 금융생활 환경을 제공하고 고객 중심 경영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