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립 43주년 한국석유공사 '글로벌 에너지 기업 비전 2030' 선포
창립 43주년 한국석유공사 '글로벌 에너지 기업 비전 2030' 선포
  • 김소연 기자
  • 승인 2022.03.03 17:32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동섭 한국석유공사 사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 ⓒ 한국석유공사
▲ 김동섭 한국석유공사 사장이 창사 43주년 기념사를 하고 있다. ⓒ 한국석유공사

창립 43주년을 맞은 한국석유공사가 3일 에너지 대전환시대를 맞아 글로벌 에너지 기업으로의 새로운 도약을 다짐하는 'KNOC New 비전 2030'을 선포했다.

창립 기념식에 이어 열린 KNOC New 비전 2030 선포식을 통해 공사는 에너지 안보 확립이라는 본연의 임무에 더해 에너지 전환시대에 친환경 에너지 선도 기업으로 새롭게 태어날 것을 다짐했다.

KNOC New 비전 2030의 핵심은 빈틈없는 국가 에너지 안보수호와 탄소중립을 선도하는 글로벌 에너지 기업으로의 도약을 설정했다. 이를 위해 공사는 △석유안보 물량 안정적 확보 △탄소중립 신에너지산업 선도 등 세부 전략목표를 제시하고 이를 구성원과 공유했다.

공사는 석유비축과 탐사개발 등 기존 주력사업의 내실화를 통해 에너지 안보 수행기반을 강화하는 동시 미래 신성장 동력사업으로 부유식 해상풍력, CCS사업 등을 포함하는 친환경 에너지 융합 클러스터 조성에 집중할 예정이다.

김동섭 한국석유공사 사장은 "석유자원 확보를 위해 설립된 공사는 국내외 석유개발사업과 비축사업 수행을 통해 국가 에너지 안보 확립에 기여해 왔다"며 "지난 43년간 축적한 경험과 기술력, 도전정신과 사명감을 바탕으로 새로운 도약의 기회를 만들어 가야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kksy09 2022-03-04 09:28:27
우리도 석유 사유국이 될수있다 생산이 안되고 있는것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