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서구 '소상공인 경영환경 개선' 사업 추진
대전 서구 '소상공인 경영환경 개선' 사업 추진
  • 오선이 기자
  • 승인 2022.03.01 14:50
  • 댓글 3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대전시 서구가 소상공인 경영환경 개선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 오선이 기자
▲ 대전시 서구가 소상공인 경영환경 개선 사업을 추진한다. ⓒ 오선이 기자

대전 서구는 코로나19로 피해가 큰 소상공인을 위해 '경영환경 개선 사업'을 추진한다고 1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공고일 기준, 서구에 사업장을 두고 6개월 이상 지난 소상공인이나 휴·폐업을 경험하고 영업을 재개하고자 하는 소상공인 가운데 점포 내 시설개선이 필요한 업체로 지원 규모는 50곳이다.

점포별 경영환경 개선 사항(옥외간판, 인테리어 등)에 대해 비용의 70% 범위에서 최대 200만원의 보조금을 지원한다.

선정 기준은 시설이 낙후돼 환경개선이 필요한 사업장 중 지난해 매출이 적은 소상공인으로 최종 선정은 서류심사와 현장평가를 통해 이루어진다.

이래권 경제환경국장은 "소상공인의 경쟁력 향상을 통한 자립기반 마련으로 경영난 해소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소상공인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 시책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달팽이 2022-03-03 05:42:29
선정을 잘 해서 보조해 줘야할듯 하네요~소상공인의 잘 돼야 ~~^^

건강 2022-03-02 09:36:31
코로나 이대로가다간 다 무너 지게된다

제노비아 2022-03-01 15:33:11
코로나로부터 모두가힘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