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초 국제방폭상호인증제도 국제평가사 선임
국내 최초 국제방폭상호인증제도 국제평가사 선임
  • 김소연 기자
  • 승인 2022.02.17 17:19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전보건공단 산업안전보건인증원 강정일 차장
▲ 사진설명 ⓒ 세이프타임즈
▲ 산업안전보건인증원 강정일 차장

안전보건공단 산업안전보건인증원은 국제적인 방폭분야 상호인증 제도인 'IECEx(International Electro-technical Commission Ex)' 국제 평가사에 강정일 차장이 선임됐다고 18일 밝혔다.

IECEx에 등재된 전세계 국제 평가사는 40명으로 강정일 차장은 방폭기기 분야(IECEx 02 Scheme)에 한국인으로서 최초 선임됐다.

IECEx 국제 평가사는 국제방폭분야의 인증기관(ExCB)과 시험기관(ExTL)에 대한 시험결과의 적정성과 관련 지식 등 수행능력을 심사·평가하는 역할을 맡는다.

강정일 차장은 그동안 국제방폭전기설비 기술위원회(IEC/TC31) 멤버로 활동해 왔다. 국내 방폭전기설비 전문위원회 전문위원과 간사로 한국산업표준 방폭전기 부문 'KS C IEC 60079 시리즈'의 표준 제·개정(12종) 등에 관여해 왔다.

또한 2015년부터 7년 연속 국제전기기술위원회(IEC) 총회 참석 등 방폭전기기술분야 전문가로서 국제적인 화학사고 예방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하여 국격을 높여왔다.

이 밖에도 강 차장은 '폭발 인화시험용 지그' 등 특허증 2개, 실용신안등록 1개를 보유하고 있다.

김영태 산업안전보건인증원장은 "IECEx 국제 평가사 등재는 기술력과 업무능력을 국제적으로 인정받는 계기이자, 국내 방폭분야의 전문성을 높임으로써 화재·폭발 사고 예방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클릭하면 세이프타임즈 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