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러시아 1위 통신기업 MTS와 손잡고 DX시장 개척
KT, 러시아 1위 통신기업 MTS와 손잡고 DX시장 개척
  • 신승민 기자
  • 승인 2022.02.09 16:53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윤경림 KT 그룹트랜스포메인션 부문장 사장(왼쪽)이 비아체슬라프 니콜라예브 MTS CEO가 사업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한 후 기념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 KT
▲ 윤경림 KT 그룹트랜스포메인션 부문장(왼쪽)과 비아체슬라프 니콜라예브 MTS CEO가 사업협력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 KT

KT는 러시아 시장진출을 위해 동유럽 대표 통신사업자 모바일텔레시스템즈(MTS)와 사업협력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러시아 유무선 최대 통신기업인 MTS는 러시아를 비롯해 아르메니아와 벨라루스 등에서 8700만명의 가입자를 보유하고 있다.

양사는 △러시아 인터넷데이터센터(IDC) 공동 구축 △인공지능 기반 영상과 음성 솔루션 기술협력 △미디어 콘텐츠 교류와 지적재산권 확보 등 기술을 고도화하고 사업을 발굴한다.

대한민국 최고 IDC 사업자 KT는 IDC 구축과 운영노하우를 바탕으로 러시아 내 데이터센터를 구축하고 운영하는데 협력한다. 양사는 조인트벤처(JV)도 설립할 예정이다.

KT는 MTS가 플랫폼 사업자로 성장할 수 있도록 KT 기가지니를 활용한 MTS AI 스마트 스피커 사업협력을 추진하며 MTS의 AI 영상보안솔루션 고도화를 위한 전략적 협업을 이어간다.

뿐만 아니라 △KT 미디어 자회사와 MTS의 OTT 플랫폼인 키온 간 콘텐츠 교류 △IP 공동제작으로 글로벌 미디어 시장 진출 등 차세대 사업에서의 협업도 추진한다. 

MTS CEO 비아체슬라브 니콜라예브는 "대한민국 최고의 데이터 센터 역량을 가진 KT와 파트너가 되어 기쁘다"며 "MTS의 컴퓨터 비전과 영상분석 역량 협력과 양사의 콘텐츠 교류를 통한 미디어 시장 확장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윤경림 KT 그룹트랜스포메이션 부문장(사장)은 "러시아 최대 통신사 MTS와의 다각적인 협력으로 디지코 KT의 DNA를 세계에 소개하고 사업을 확장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예상한다"며  "KT는 대한민국 최고의 IDC 사업역량은 물론 AI원팀을 통해 축적된 기술 경쟁력을 기반으로 글로벌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클릭하면 세이프타임즈 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