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보행자 교통사고 예방 '교통안전 패넌트 설치'
충주시 보행자 교통사고 예방 '교통안전 패넌트 설치'
  • 박흠찬 기자
  • 승인 2022.02.04 15:21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차량 우회전 시 보행자 보호에 대한 경각심 고취사진설명 ⓒ 충주시
▲ 차량 우회전 시 보행자 보호에 대한 경각심 고취를 위해 교통안전 패넌트를 설치하고 있다. ⓒ 충주시

충북 충주시는 우회전 시 보행자 보호와 운전자 주의를 환기시켜 보행자의 안전한 횡단을 유도하는 '교통안전 패넌트 설치사업'을 추진한다고 4일 밝혔다.

패넌트 설치사업은 지난해 11월 충주시와 한국교통안전공단 충북본부와 협의한 교통사고 예방과 감소를 위한 협업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한국교통안전공단 자료에 따르면, 도심 내 운전자 중 81%가 우회전 시 횡단보도에 보행자가 있어도 양보를 하지 않는 것으로 조사됐다.

우회전 시 보행자와 상충이 일어나는 교차로를 대상으로 '보행자 주의 패넌트'를 부착한 결과 보행자에게 통행우선권을 양보한 비율이 시행 전보다 13% 증가한 것으로 분석됐다.

최근 3년간 횡단 시 일어난 보행자 교통 사망사고의 주야간 사고 비율을 비교해 보면 각 41.1%, 58.9%로 야간에 일어난 사고가 더 많은 것을 알 수 있다.

시와 교통안전공단충북본부는 합동으로 최근 5년간 교통사고가 많이 발생한 지역인 법원사거리, 신연수사거리, 충주여고사거리 GS공판장 앞 등 20개 교차로 80곳에 보행자 주의와 교통사고 다발지점 주의 안전 패넌트를 설치했다.

시는 차량이 우회전하기 전 '우회전 시 보행자 주의' 문구를 확인함으로써 보행자 보호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하는데 주안점을 뒀다.

부착한 패넌트는 야간 차량 전조등에 반사되기 때문에 야간 사고 예방에도 큰 기여를 할 것으로 전망된다.

차원복 충주시 교통시설팀장은 "한국 교통사고 사망자 중 보행자 비율은 35%로 OECD국가 평균에 비해 심각한 수준"이라며 "안전속도 5030정책과 차량 우회전시 일시정지 의무부여 등 보행자 우선 교통정책이 적극 추진되고 있는 만큼 교통안전시설 설치 확대와 교통 안전의식 제고를 위한 홍보를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클릭하면 세이프타임즈 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야옹이 2022-02-05 06:42:14
교통안전 펜넌트 설치. 운전자들의 잘볼수가있어 저국적으로 시행했으면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