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세동 청주부시장, 행안부 방문 어린이안전체험관 등 특교세 16억원 요청
오세동 청주부시장, 행안부 방문 어린이안전체험관 등 특교세 16억원 요청
  • 박흠찬 기자
  • 승인 2022.01.18 17:38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오세동 청주부시장이 18일 행정안전부를 방문해 특별교부세 16억원 반영을 건의했다 ⓒ 청주시
▲ 오세동 청주부시장이 18일 행정안전부를 방문해 특별교부세 16억원 반영을 건의했다 ⓒ 청주시

오세동 충북 청주부시장은 18일 취임후 현안사업을 해결하기 위해 행정안전부를 방문했다.

오 부시장은 취임 인사차 행안부를 첫 방문해 김장회 지방재정경제실장을 비롯한 이승우 재난안전관리본부장 등 3개 실·국과장을 만나 지역의 대형 국책사업과 현안문제를 설명하고 특별교부세 2개사업 16억원을 반영해 줄 것을 건의했다.

특별교부세 건의사업은 지진·생활·어린이안전 등 5개 체험관에서 20개 시설을 체험할 수 있도록 조성된 충청재난안전체험관 주변도로 확장 사업비 9억원과 여름철 집중호우시 노산천 역류에 따라 침수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설치할 현도면 수해상습지 배수펌프 사업비 7억원이다.

오 부시장은 김장회 실장 등을 만난 자리에서 "청주시가 대전·세종을 잇는 충청권 상생도시로 자리매김 되려면 의존재원 확보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접근성 측면에서 국가정책을 이행하는 선도도시로서의 위상을 제고할 수 있도록 중앙부처의 많은 국비, 특별교부세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클릭하면 세이프타임즈 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