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X공사 "올해 지적측량 수수료 30% 감면 … 국민 부담 경감"
LX공사 "올해 지적측량 수수료 30% 감면 … 국민 부담 경감"
  • 이찬우 기자
  • 승인 2022.01.17 14:59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LX한국국토정보공사 관계자들이 토지 현장에서 지적측량을 하고 있다. ⓒ LX공사
▲ LX한국국토정보공사 관계자들이 토지 현장에서 지적측량을 하고 있다. ⓒ LX공사

LX한국국토정보공사(LX공사)가 국민의 경제적 부담 완화를 위해 지적측량수수료를 감면한다.

17일 LX공사에 따르면 국토교통부 승인을 받아 국가유공자와 유가족이나 장애인 본인이 소유한 토지에 대해 지적측량을 의뢰할 경우 수수료의 30%를 감면한다.

신청가능 대상은 상이등급 6급 이상 국가유공자와 유가족, 장애 정도가 심한 장애인이다.

농촌지역 지적측량 수수료 완화를 위해 정부보조사업(곡물건조기·저온저장고 설치), 농촌주택개량 사업을 위한 지적측량에도 해당 사업 대상자로 선정된 자에 대해 같은 감면율을 적용한다.

감면을 받기 위해서는 △국가유공자 확인서 △장애인증명서 △저온저장고 건립지원과 곡물건조기 설치지원 대상자 확인 서류 △농촌주택개량사업 대상자 선정통지문서 등 구비서류를 첨부해 전화, 방문, 인터넷, 모바일을 통해 측량을 의뢰하면 된다. 

관련 문의·접수는 각 지자체 접수창구를 방문하거나 홈페이지, 모바일웹(랜디-i)으로도 가능하다.

김용하 지적사업본부장은 "지적측량 수수료 감면은 사회적 약자 배려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민에게 경제적 도움을 주기 위한 것"이라며 "앞으로도 국민의 눈높이에 맞는 사회적 가치실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클릭하면 세이프타임즈 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