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한국어·영어 지원하는 '누구 멀티 에이전트' 선보인다
SK텔레콤, 한국어·영어 지원하는 '누구 멀티 에이전트' 선보인다
  • 오해빈 기자
  • 승인 2021.12.21 11:05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SK텔레콤 모델이 AI스피커 누구 캔들로 누구 멀티 에이전트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다. ⓒ SK텔레콤
▲ SK텔레콤 모델이 AI스피커 누구 캔들로 누구 멀티 에이전트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다. ⓒ SK텔레콤

SK텔레콤은 누구 멀티 에이전트 서비스를 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SK텔레콤은 서비스에 Amazon과 협업을 통해 국내 최초 한국어와 영어를 모두 지원할 수 있도록 Alexa를 탑재했다.

SKT는 AI 스피커 누구 캔들(NUGU candle)에 Amazon의 Alexa voice service를 탑재해 멀티 에이전트를 구성했다.

이용자들은 하나의 AI 스피커를 통해 한국어·영어 AI 서비스를 모두 이용할 수 있다.

한국어 AI 호출어인 아리아를 부르면 누구를 통해 한국어 서비스와 한국 콘텐츠를, 영어 AI 호출어인 알렉사를 부르면 영어 서비스와 해외 콘텐츠를 이용하는 방식이다.

AI 스피커 기본 기능은 누구와 Alexa 둘 다 지원하며 FLO 같은 국내 콘텐츠는 누구를 통해, TuneIn같은 해외 콘텐츠는 Alexa를 통해 지원받을 수 있다. 

누구 멀티 에이전트가 탑재된 누구 캔들은 독립된 두 개의 AI 에이전트가 구동하기에 작동을 시각적으로 분리해 보여준다.

누구와 Alexa 모두 아이덴티티 컬러가 파란색임에 착안해 에이전트가 구동될 때의 LED 색상을 구분해서 보여주는 방식이다.

SKT는 누구 디바이스에 지속적으로 Alexa를 탑재해 나갈 계획이며 협업을 통해 한국 이용자가 사용할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를 계속해서 추가해 나갈 예정이다.

이현아 SKT AI&CO 담당은 "국내 최초의 음성 인식 AI 스피커로 출발해 다양한 서비스로 고객들을 만나 온 SKT 누구가 세계 최초 음성 인식 AI 스피커 Alexa와 만나 국내 최초의 멀티 에이전트를 선보이게 되었다"고 말했다.

▶클릭하면 세이프타임즈 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