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건설현장 일본어를 우리말로 … '바른 건설언어 길잡이 제작'
LH, 건설현장 일본어를 우리말로 … '바른 건설언어 길잡이 제작'
  • 이찬우 기자
  • 승인 2021.12.14 11:25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바른 건설언어 길잡이 표지. ⓒ 한국토지주택공사
▲ 바른 건설언어 길잡이 표지. ⓒ 한국토지주택공사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바른 건설언어 길잡이를 제작해 전국 400여개 현장 등에 배포했다고 14일 밝혔다.

책자는 건설 현장에서 관행적으로 사용되는 외래어, 외국어, 권위적인 표현 등을 바른 우리말로 바꿔서 사용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제작됐다.

LH는 지난 2019년 건설분야 최초 국립국어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한 이후 일본어 순화용어 포스터를 제작해 건설용어를 우리말로 캠페인을 실시했다.

또, 올바른 표현이 적힌 손수건을 건설현장 근로자에 나눠주는 등 건설현장의 올바른 우리말 사용하기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LH는 경상국립대학교 국어문화원과 학술 연구용역을 진행해 자주 쓰는 외래어, 외국어 등을 △어문규범에 맞는 바른 표기 △쉽고 바른 용어 △정확하고 간결한 문장 △친숙하고 우리말다운 문장으로 바꿨다.

제작된 책자는 전국 400여개 건설현장에 배포되며 LH 본사·지역본부에서 사내 교육자료 등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장철국 LH 건설기술본부장은 "LH는 품격 있는 건설문화를 만들기 위해 올바른 우리말 사용을 지원하고 법률상담 사례집을 제작하는 등 적극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클릭하면 세이프타임즈 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