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석하의 안전마당] 목사부부의 거짓말이 판을 키웠다
[서석하의 안전마당] 목사부부의 거짓말이 판을 키웠다
  • 서석하 논설위원·화백
  • 승인 2021.12.13 11:00
  • 댓글 2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거짓말한 인천 목사 부부. ⓒ 세이프타임즈
▲ 거짓말한 인천 목사 부부. ⓒ 세이프타임즈

목사 부부가 나이지리아 선교 활동 후 귀국해 국내 첫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문제는 목사 부부가 지인 A씨 차를 타고 귀가했는데도 불구하고 방역당국 역학조사 과정에서 "방역 택시를 타고 집으로 갔다"며 거짓 진술을 했다고 하는데요.

이로 인해 A씨는 밀접 접촉자에서 제외돼 오미크론 변이 확산의 시발점이 됐습니다.

인천 미추홀구는 목사 부부를 감염병 예방·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고발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이 또한 하나님의 뜻인가요? 선교 활동? 이러다 교회 교인들 '아웃사이더' 됩니다. 조심하세요.

▶클릭하면 세이프타임즈 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거짓말 2021-12-13 13:45:27
거짓말. 밥먹듯 너혼자죽지 남까지 죽일야고하냐

제노비아 2021-12-13 11:45:20
예수님말씀을설교하시는분께서 어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