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L이앤씨 '지능형' 공동주택관리 솔루션 '디홈' 도입
DL이앤씨 '지능형' 공동주택관리 솔루션 '디홈' 도입
  • 이찬우 기자
  • 승인 2021.12.07 11:26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L이앤씨는 지능형 공동주택관리 솔루션 '디홈(DI·home)' 플랫폼을 도입한다고 7일 밝혔다.

디홈 플랫폼은 건설 IT 특화 서비스 기술을 보유한 대림에서 개발돼 △시운전 점검 △에너지 관리 △하자/불량률 관리 등 공동주택의 품질 관리를 위한 다양한 스마트 솔루션을 제공한다.

디홈 플랫폼은 공동주택의 시운전, 품질관리, 보안 등에 특화된 기능을 가지고 있다. 기존 공동주택의 시운전은 세대마다 직접 방문해 조명, 냉난방, 창문 개폐 여부 등을 점검해야 했지만 디홈은 모바일 기기와 PC 등을 통해 원격으로 시험해볼 수 있으며, 에너지 사용량과 공기질 모니터링 등으로 각종 하자를 분석해 적절한 조치를 취할 수 있다.

스마트 세대 출입관리 솔루션을 통해 세대별 출입을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도 있다. 출입 인증과 이력을 철저히 관리해 불필요한 세대 출입을 통제할 수 있다.

디홈 플랫폼은 최근 해킹 우려가 높아지고 있는 홈네트워크 해킹 예방을 위한 보안 서비스도 지원해 세대 내 월패드와 도어락의 무선 통신 보안을 강화했다.

2차 인증 솔루션을 통한 접근통제, 통신패킷 암호화, 철저한 앱 보안 등 토탈 인증보안 솔루션을 제공한다.

DL이앤씨 관계자는 "새롭게 론칭한 디홈 플랫폼에 다양한 기술을 접목해 시공부터 준공 후까지 공동주택의 품질 개선을 위한 솔루션을 추가할 계획"이라며 "하자 발생을 초기에 예방하고 빠른 조치를 통해 고객에게 최적의 주거 상품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클릭하면 세이프타임즈 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