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일빌딩 이영술 대표, 서울대병원에 전공의 수련기금 15억원 기부
경일빌딩 이영술 대표, 서울대병원에 전공의 수련기금 15억원 기부
  • 이민우 전문위원
  • 승인 2021.11.05 14:10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말기암 환자 위해 완화의료·임상윤리센터도 2천만원
▲ 이영술 경일빌딩 대표(왼쪽 세번째) 김연수 서울대학교병원장(왼쪽 네번째)에게 내과 전공의 수련기금 15억원을 전달했다. ⓒ 서울대병원
▲ 이영술 경일빌딩 대표(왼쪽 세번째) 김연수 서울대학교병원장(왼쪽 네번째)에게 내과 전공의 수련기금 15억원을 전달했다. ⓒ 서울대병원

서울대병원은 이영술 경일빌딩 대표로부터 내과 전공의 수련기금 15억원을 전달받았다고 5일 밝혔다.

이영술 대표는 2015년 작고한 모친 고 김용칠 여사의 뜻을 이어 미래 의료인 양성을 위한 기부를 이어오고 있다. 김 여사는 생전에 어려운 길을 묵묵히 걸어가던 인재들을 든든하게 지원했다.

이 대표는 어머니의 뜻을 이어받아 미래 의료인 양성에 아낌없는 기부를 실천하고 있다. 2018년 서울대병원 외과 전공의 수련기금을 지원했고 올해에는 내과 전공의 수련기금을 전달했다.

이영술 대표는 "평소 어머님의 뜻대로 생명을 구하는 의사를 양성하는 데 소중히 쓰이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연수 서울대병원장은 "2018년에 이어 다시 큰 금액을 후원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미래 의료 인재를 양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영술 대표는 이날 서울대병원 완화의료·임상윤리센터를 방문해 말기암 환자와 가족을 위해 후원금 2000만원을 함께 전달하기도 했다.

▶클릭하면 세이프타임즈 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