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인력공단 '정부혁신 경진대회' 왕중왕전 동상 수상
산업인력공단 '정부혁신 경진대회' 왕중왕전 동상 수상
  • 오창균 기자
  • 승인 2021.10.27 18:22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국산업인력공단은 27일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행정안전부 주재로 열린 2021 정부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 왕중왕전에서 동상(행안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 한국산업인력공단
▲ 한국산업인력공단은 27일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행정안전부 주재로 열린 2021 정부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 왕중왕전에서 동상(행안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 한국산업인력공단

한국산업인력공단은 27일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행정안전부 주재로 열린 '2021 정부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 왕중왕전'에서 동상(행안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정부혁신 협업 분야에서 '내 국가자격증, 스마트폰에 담아 필요할 때 간편하게 열어서 써요', 행정제도 분야에서 '국가기술자격시험, 디지털 시스템으로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라는 주제로 사례를 발표해 각각 동상(행안부 장관상)의 영예를 안았다.

경진대회는 중앙부처·자치단체·교육청·공공기관이 제출한 896개 사례 가운데 1·2차 심사를 통과해 왕중왕전에 오른 21건의 사례를 각 기관에서 발표했다. 현장에서 전문가와 온라인으로 참여한 국민투표단이 심사해 최종 순위를 가렸다.

협업분야 동상을 수상한 '내 국가자격증, 스마트폰에 담아 필요할 때 간편하게 열어서 써요'는 행정안전부·네이버·카카오 등과 협업해 종이서류 없이 자격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자격정보 전자 시스템을 구축해 국민 누구나 스마트폰을 통해 자격정보를 활용할 수 있는 플랫폼을 구축한 점이 공공서비스 혁신 모범사례로 인정을 받았다.

행정제도 분야 동상을 수상한 '국가기술자격시험, 디지털 시스템으로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는 종이로만 시험보는 방식에서 벗어나, 컴퓨터(CBT) 시험방식을 도입한 사례다.

이를 통해 시험 결과가 즉시 확인 가능하고 여러 종목에 응시할 수 있어 수험 선택권을 넓히고 시험 공정성·편의성을 확대해 수험자들이 체감하는 제도 변화를 이루었다는 점을 높게 평가 받았다.

사례를 발표한 공단 김예솔·조세희 과장은 "자격시험의 디지털 혁신을 이루어낸 올 한해를 잊지 못할 것 같다"며 "앞으로 늘 지금과 같은 혁신적이고 적극적인 마인드로 국민을 위한 서비스 업무에 앞장서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어수봉 이사장은 "코로나19가 촉진한 비대면 사회에서도 안정적인 기관 운영을 위해 사업 전반에 디지털 전환을 안착시켜, 국민의 삶에 경제적·사회적 가치를 더해줄 수 있는 신뢰받는 공공기관으로 자리매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공단은 이번 수상을 계기로 사업 전반에 디지털 역량과 인프라를 접목함으로써 디지털 전환에 더욱더 속도를 내고, 직원 전문역량을 강화해 고객이 체감할 수 있도록 공단 전체 정책전달 프로세스를 혁신해 나갈 계획이다.

▶클릭하면 세이프타임즈 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