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인천시에 '재난구호 이동급식차량 구매' 기탁금 전달
하나은행, 인천시에 '재난구호 이동급식차량 구매' 기탁금 전달
  • 배재범 기자
  • 승인 2021.09.24 11:43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하나은행이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재난구호차량 구입 기탁금을 전달했다. 왼쪽부터 김창남 대한적십자사 인천지사회장, 박성호 하나은행장, 박남춘 인천시장, 조상범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김상균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총장. ⓒ 하나은행
▲ 하나은행이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재난구호차량 구입 기탁금을 전달했다. 왼쪽부터 김창남 대한적십자사 인천지사회장, 박성호 하나은행장, 박남춘 인천시장, 조상범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김상균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총장. ⓒ 하나은행

(세이프타임즈 = 배재범 기자) 하나은행은 대한적십자사 인천지사에 재난구호 이동급식차량 구매를 위한 기탁금 1억3000만원을 전달했다고 24일 밝혔다.

인천시청에서 개최된 기탁금 전달식에는 박성호 하나은행장을 비롯해 박남춘 인천시장, 김창남 대한적십자사 인천지사 지사회장, 김상균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총장, 조상범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등이 참석했다.

하나은행이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지정기탁을 통해 대한적십자사 인천지사에 지원하기로 한 재난구호 이동급식차량은 한번에 최대 450인분의 식사를 신속히 제공할 수 있는 장비를 갖췄다. 취사 장비 외에도 전기 소독 건조기, 냉장고, 자체 발전기 등의 시설을 갖추고 있어 신속히 다양한 구호활동을 수행할 수 있다.

대한적십자사 인천지사는 기존 1대의 이동급식차량을 보유하고 있었지만 10년 이상 장기 사용에 따른 장비 노후화와 잦은 고장으로 다양한 재난상황에서 신속하고 원활한 구호활동 수행에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박성호 하나은행장은 "재난구호 이동급식차량 지원을 통해 대한적십자사의 다양한 인도주의적 구호활동이 보다 수월하게 이뤄질 수 있길 바란다"며 "이를 통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외된 이웃과 이들을 돕는 봉사자들을 향한 따뜻한 응원의 마음이 작게나마 전달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 클릭하면 기사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