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태정 대전시장, 추석 앞두고 한진택배 방역점검 나서
허태정 대전시장, 추석 앞두고 한진택배 방역점검 나서
  • 오선이 기자
  • 승인 2021.09.09 10:18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허태정 대전시장이 추석을 앞두고 한진택배 대전지점을 찾아 코로나방역 안전점검을 하고 있다. ⓒ 대전시
▲ 허태정 대전시장이 추석을 앞두고 한진택배 대전지점을 찾아 코로나19 방역상황 안전점검을 하고 있다. ⓒ 대전시

(세이프타임즈 = 오선이 기자) 허태정 대전시장이 지난 7일 한진택배 대전지점을 방문해 코로나19 방역상황 안전 점검과 추석 명절 특수기 택배종사자들의 애로사항 등을 청취했다고 9일 밝혔다.

명절 특수기에  발생할 수 있는 방역 누수와 택배종사자 과로와 안전사고 발생을 예방하기 위해 사전점검 차원에서 이뤄졌다.

한진택배 관계자는 "출입구에 방역요원 배치와 체온 증상체크를 진행하고, 작업자들의 거리두기와 장비 소독과 시설 환기에도 철저를 기하고 있다"며 "자가진단키트를 활용해 신규투입 직원들에 대한 자체진단을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허 시장은 코로나19 방역상황을 안전하게 점검하고 택배종사자들을 격려하는 자리에서 "대형물류시설 특성상 작업중에 집단감염으로 확산될 가능성이 큰 만큼 방역수칙도 만전을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 클릭하면 기사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